JDC 신입사원 ‘환경사랑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생활 첫 걸음
JDC 신입사원 ‘환경사랑 사회공헌활동’으로 사회생활 첫 걸음
  • 정세연
  • 승인 2019.07.17 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제공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제공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기자]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사장 문대림, JDC) 신입사원들이 지역공헌활동으로 사회생활의 첫 발을 내디뎠다. 

 

JDC는 2019년 공채 입사자 22명이 15일 아부오름에서 탐방객 안내와 환경정화 봉사활동을 펼쳤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봉사활동은 제주의 환경가치 증진을 위한 JDC 사회공헌사업 중 하나인 ‘JDC 이음일자리 사업’의 오름매니저와 함께 진행했다. 

 

‘JDC 이음일자리 사업’은 인생 2모작에 도전하는 도내 만 50~70세 신중년 대상 일자리창출 지원사업으로 오름매니저, 도서관사서, 푸드메신저, 버스킹공연단 등 5개 사업단에 총 335명이 제주지역에서 분야별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강현숙 신입사원은 “제주 환경의 소중함을 깨닫는 기회가 됐으며 더불어 사는 사회를 위해 앞장서는 사회구성원이 되겠다”고 말했다. 

jjubika@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