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푸스한국, 나눔 바자회 ‘아름다운 하루’ 개최
올림푸스한국, 나눔 바자회 ‘아름다운 하루’ 개최
  • 정세연
  • 승인 2019.06.05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림푸스한국, 나눔 바자회 아름다운 하루 개최
올림푸스한국, 나눔 바자회 아름다운 하루 개최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기자] 올림푸스한국(대표 오카다 나오키)은 5일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아름다운가게 양재점에서 임직원들의 기증 물품을 판매하는 ‘아름다운 하루’를 열었다고 밝혔다.

 

올림푸스한국의 ‘아름다운 하루’는 환경문제가 날로 심각해지고 있는 현시대에 자원 재활용을 몸소 실천하여 환경 보호에 앞장서고자 올림푸스한국이 사회적기업 ‘아름다운가게’와 뜻을 모아 지난해부터 진행하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올해 행사를 위해 올림푸스한국은 지난 4월 22일부터 본사를 비롯해 인천 송도에 위치한 의료트레이닝센터(KTEC)와 지방 영업소 임직원을 대상으로 물품을 기증받았다. 총 108명이 동참해 약 3,501점에 달하는 다양한 물품이 모였다. 일부 임직원들은 자원봉사자를 자처해 물품을 모으는 과정부터 바자회의 판매까지 직접 참여해 나눔을 실천했다.

 

5일 기증품 판매를 통해 마련된 수익금은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이주민들의 의료 지원을 위해 사단법인 ‘한국이주민건강협회 희망의친구들’에 기부할 예정이다.

 

자원봉사자로 참여한 올림푸스한국 김화영 사원은 “평소 관심이 있었던 환경과 나눔의 의미에 대해 다시금 생각해보는 시간이 되었다”며 “앞으로는 환경 보호와 나눔의 일상화를 이어갈 수 있도록 개인적으로도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올림푸스한국 박래진 CSR&컴플라이언스 본부장은 “올해에도 환경 보호와 더불어 도움의 손길을 필요로 하는 이웃에게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일에 참여하게 되어 기쁘다”며 “계속해서 올림푸스한국은 시대의 요구에 응답하는 글로벌 의료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림푸스한국은 암 환우들을 위한 사진예술 교육인 ‘아이엠 카메라(I AM CAMERA)’를 비롯해 암 경험자에 대한 공감과 소통을 위한 ‘올림#콘서트’, 병원 로비에서 펼쳐지는 ‘힐링콘서트’, 저소득층 독거어르신을 위한 장수기원 프로젝트인 ‘블루리본’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2017년 10월 인천 송도에 의료트레이닝센터(KTEC)를 건립해 보건 의료인에게 전문적인 제품 교육과 시연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국민 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jjubika@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