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이태원 사고 현재 사망자 총 149명, 순천향병원, 서울대병원 등 36개 병원 이송
[속보] 이태원 사고 현재 사망자 총 149명, 순천향병원, 서울대병원 등 36개 병원 이송
  • 정세연 기자
  • 승인 2022.10.30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사회복지저널] 서울시는 30일 이태원 사고 관련 현재 사망자 총 149명의 시신은 순천향병원, 서울대병원 등 총 36개 병원으로 이송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는 10월30일(일) 오전 7시 김의승 행정1부시장 주재로 비상대책회의를 열고 다음과 같은 사안을 논의했다. 

 

현재 사망자 총 149명의 시신은 순천향병원, 서울대병원 등 총 36개 병원으로 이송을 완료했다. 149명 중 병원 이송 전 현장에서 사망한 45명은 원효로 다목적 실내체육관에 임시 안치됐다가 모두 병원 및 장례식장으로 분산 이송 완료됐다.

 

한남동 주민센터에서는 현재 총 355건(방문 44건, 전화 311건 *22.10.30. 8시 40분 기준)의 실종신고를 접수했으며, 120다산콜센터에서도 상담인력을 최대로 가동해 실종신고 접수를 받고 있다.

 

서울시는 현재 장례절차 등 사망자 유족들을 지원하기 위해 약 50개 병원에 유족에 대한 안내를 전담할 시 지원 약 60여 명 배치했으며, 추후 모든 병원에 확대 배치할 예정이다. 

 

또한, 사망자 중 타 지자체 주민들은 해당 지자체에 통보해 유족의 뜻에 따라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서울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현 시점은 사고 수습에 최대한 집중해야 할 시기이며, 유족들에 대한 지원은 유족의 뜻을 최대한 존중해 추후 충분한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