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항노화힐링랜드, 온라인 사전예약제 운영
거창항노화힐링랜드, 온라인 사전예약제 운영
  • 정세연
  • 승인 2021.10.22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25일부터 하루 1,000명 선착순 예약···관람은 11월 6일부터 가능
거창항노화힐링랜드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거창군은 ‘거창항노화힐링랜드 관람 사전 예약제’를 운영한다.

인터파크 티켓 온라인 사전예약제로 오는 25일 오후 2시부터 선착순으로 예매해,11월 6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하며 예약인원 미달 시에는 현장 발권이 가능하다.

입장 관람은 하루 5차례로 매 90분마다 200명씩 총 1,000명으로 제한하며, 관람을 원하는 날짜와 시간대를 정하여 예약할 수 있다.

입장료는 3천 원으로 거창사랑상품권 2천 원을 환급하여 관광소비 촉진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것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외에도 무료 창구를 운영해 거창군민, 장애인, 다자녀 등은 별도 사전 예약 없이 신분증 등 증빙서류를 지참하면 현장에서 바로 무료로 입장할 수 있다.

지난해 거창항노화힐링랜드는 전국 최초 무주탑 ‘Y자형 출렁다리’ 개통 이후 한 달 동안 15만 명의 관광객이 몰리고 전국적인 관광명소로 알려졌으나, 전국적인 코로나19 여파로 임시 휴장에 들어갔으며 지난 9월 자연휴양림 조성사업 준공으로 11월 5일 개장식을 앞두고 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방문객들이 항노화 힐링랜드의 아름다운 자연 속에서 치유와 힐링을 만끽하고, 출렁다리의 아찔함도 경험할 수 있다”며 “숙박시설 준공으로 전국 최고의 체류형 산림휴양관광지로 자리매김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