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안게임 축구, 한국-말레이시아 1대2 충격패...손흥민까지 출전했지만
아시안게임 축구, 한국-말레이시아 1대2 충격패...손흥민까지 출전했지만
  • 정진욱 기자
  • 승인 2018.08.18 0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대한축구협회 페이스북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진욱 기자] 한국이 말레이시아와의 경기에서 졸전 끝에 충격 패배를 했다. 조 1위 등극 가능성이 완전히 사라졌다.

17일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U-23) 축구대표팀은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반둥의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말레이시아와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아게임 남자 축구 E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1-2로 패했다.  

경기 초반부터 무너진 한국은 전반 4분 만에 송범근과 황현수의 실수가 겹치며 선제 실점을 허용하더니, 45분에는 말레이시아의 역습에 힘없이 무너지며 두 번째 실점을 허용했다.

후반 10분 벤치에서 몸을 풀던 '손세이셔널' 손흥민(토트넘)을 그라운드에 투입했지만 말레이시아가 전원 수비에 나오면서 좀처럼 득점에 다가가지 못했다.

후반 42분 이진현의 도움을 받은 황의조가 한 골을 만회했지만, 승부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치욕적인 패배로 한국은 말레이시아(승점 6점)에 E조 1위를 내주며 2위로 순위가 내려갔다. 말레이시아는 한국전 승리로 16강 진출을 조기 확정했다.

반면 한국은 이날 패배로 20일 키르키스스탄과의 3차전에서 무조건 이겨야 하는 상황이 됐다. 승리하더라도 승자승 원칙에 따라 말레이시아에 밀려 조 1위 등극은 불가능하다. 

7845123@hanmail.net

784512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