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농업기술센터, 4년 연속 잔류농약 분석 능력 역량 입증
옥천군농업기술센터, 4년 연속 잔류농약 분석 능력 역량 입증
  • 정진욱 기자
  • 승인 2024.06.25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잔류농약 분석 전처리 모습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진욱 기자] 충북 옥천군농업기술센터의 잔류농약 분석이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지난 5월, 영국 환경식품농림부 식품환경연구청(FERA)이 주관하는 국제 분석 능력 평가프로그램(FAPAS)에 참여해 2021년부터 올해까지 4년 연속 우수 판정을 받으며 잔류농약 분석 능력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은 데 이어, 올해 상반기 농촌진흥청 국립농업과학원에서 주관하는 ‘잔류농약분석 숙련도 시험’에 참여해 우수 판정을 받았다.

국제 잔류농약분석 능력 평가에는 전 세계 정부 기관 및 민간분석기관 등 41개의 분석기관이 참여했으며, 군은 잔류농약 14성분에 대해 모두 표준점수(z-Scores) ±2 이내로 분석 능력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농촌진흥기관 대상 숙련도 시험에는 각 도농업기술원과 각 시군농업기술센터에서 참여해 분석 능력에 대한 평가를 했다.

옥천군농업기술센터 이현철 소장은 “앞으로도 잔류농약 분석 능력의 신뢰도 구축을 위해 매년 국제 분석 능력 평가프로그램에 참가할 계획이며, 생산단계 농산물의 사전검사를 통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안전한 농산물이 유통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도하겠다”고 전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