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구 울산숲 가꾸기에 주민 참여 높인다
북구 울산숲 가꾸기에 주민 참여 높인다
  • 정세연
  • 승인 2024.05.21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구, 울산숲 가꾸기 자원봉사단체 발대식
북구, 울산숲 가꾸기 자원봉사단체 발대식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울산 북구는 21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울산숲 가꾸기 자원봉사단체 발대식을 열었다.

북구는 울산숲 가꾸기에 민간 참여를 높이기 위해 자원봉사단체를 모집했으며, 모집 결과 16개 자생단체 및 환경단체가 참여하기로 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16개 참여단체 회원 200여 명이 참석해 앞으로 활동 방향을 공유했다.

참여단체들은 단체소개와 함께 각오를 영상에 담아 상영하기도 했다.

이어 (사)푸른길 조준혁 사무국장의 '광주 푸른길 조성 및 관리사례'에 대한 강연을 통해 울산숲 가꾸기 자원봉사의 중요성과 참여단체의 역할에 대해 고민해 보는 시간도 가졌다.

참여단체는 관리구간을 배정받아 단체별로 월 1회 이상 수목관리 및 환경정화활동 등을 진행하고, 단체협의회를 통해 단체 간 활동정보를 지속적으로 교환할 예정이다.

또한 연말 성과공유회를 통해 활동성과를 공유하고 우수단체에는 표창도 할 계획이다.

이날 발대식에서 박천동 북구청장은 "동해남부선 폐선과 동시에 철도 시설물을 철거하고 빠르게 울산숲 조성에 나서 선제적·적극행정의 모범사례로 알려지고 있다"며 "주민들의 참여로 100년 후에도 지속가능한 민간 참여형 도시숲의 모범사례가 될 것으로 확신한다"며 참여단체에 격려와 감사를 전했다.

북구는 지난해 울산시계부터 옛 호계역까지 1·2구간 도시숲 조성을 마쳤으며, 올해 송정지구 3구간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