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청룡영화제' 유연석, 김혜수에 "선생님이.." 빵 터진 객석
'2018 청룡영화제' 유연석, 김혜수에 "선생님이.." 빵 터진 객석
  • 정세연
  • 승인 2018.11.24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청룡영화제 (사진=SBS 캡처 화면)
2018 청룡영화제 (사진=SBS 캡처 화면)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기자] 2018 청룡영화제의 막이 오른 가운데 신인상 수상부터 말실수가 나와 화제다.

 

23일 열린 2018 청룡영화제는 부동의 MC 김혜수와 새 파트너 유연석이 진행을 맡았다.

 

이날 유연석은 큰 무대에 긴장한 듯 다소 딱딱한 진행을 이어나가던 도중, 신인상 수상을 소개하며 분위기를 깨뜨린 귀여운 말실수를 내 웃음을 자아냈다.

 

바로 선배 김혜수를 두고 "선생님.."이라고 지칭한 것인데, 이를 듣던 김혜수는 당황한 듯 파안 미소를 지었고, 객석에서도 웃음이 터져나왔다.

 

한편, 이날 신인남우상은 '안시성'의 남주혁이 수상했다. 김혜수는 "멋진 성장 기대하겠다"고 격려했다. 이어진 신인여우상에는 '마녀'의 김다미가 수상했다.

jjubika@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