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보현산녹색체험터 11월 시범운영 개장
영천시 보현산녹색체험터 11월 시범운영 개장
  • 정세연
  • 승인 2021.10.22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린이들의 꿈동산이 된 자천중학교
영천시 보현산녹색체험터 11월 시범운영 개장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천연기념물 제404호 오리장림이 위치한 영천시 화북면 자천리 일원 구 자천중학교가 2016년 폐교된 후 5년 만에 아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놀이공원으로 새롭게 재탄생했다.

영천시는 폐교된 구 자천중학교 16,904㎡ 부지와 연면적 1,428㎡ 학교 건물을 활용해 꿈나무들에게 교육, 체험, 휴식이 어우러진 자연친화적 놀이공간을 조성했다.

운동장 야외 부지 전체를 잔디밭으로 만들고 짚라인, 트램펄린, 거대 미끄럼틀, 스파이더 놀이터 등 각종 놀이 기구를 설치했다. 공용 야외놀이터로는 대구, 경북에서도 손꼽히는 규모다.

영천시는 지난 2018년 12월 실시설계 용역을 시작으로 이달 10월 초 임시 개장까지 3년 동안 총사업비 36억원을 들어 조성 공사를 진행했다.

보현산녹색체험터는 오리장림과 더불어 그 전체의 천혜의 놀이공간인 것이다. 자연과 인공, 어른과 아이의 구분이 없어지고, 방문객 모두가 자연을 닮은 동심으로 돌아가는 체험을 할 수 있기에 가족 단위 나들이객들로부터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나들이객 모두가 자연과 하나 되는 경험할 수 있는 명품 힐링 녹색체험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보현산녹색체험터는 연말까지 시범운영 기간을 거친 후 내년 1월 정식으로 개관한다. 오는 11월부터는 스마트팜, 부엉이스테인글라스 등 어린이 무료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야외놀이시설은 무료, 이용 시간은 10시~17시, 월요일은 휴장이다.

시는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따른 방역을 이용시간 전후 일일 2회 실내·외시설물에 대하여 실시하고 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