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재서 영양군 체육회장, 자랑스러운 도민상 수상
박재서 영양군 체육회장, 자랑스러운 도민상 수상
  • 정세연
  • 승인 2021.10.22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양군 체육 발전 및 활성화 등에 기여한 공로 인정
박재서 영양군 체육회장, 자랑스러운 도민상 수상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세연] 영양군 초대 민간 체육회장인 박재서씨는 10월 22일 경북도청 화백당에서 개최된‘2021년 자랑스러운 경상북도민상 시상식’에서 도민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자랑스러운 경상북도민상’은 매년 10월 23일 도민의 날을 기념해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헌신하고 봉사한 도민을 선발하여 시상하는 상이다. 이 상은 도민의 날 기념행사를 통해 시상해왔지만 작년에 이어 올해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수상자 본인과 가족 1인 등 최소한의 인원만 참석하여 진행되었다.

올해 도민상을 수상한 박재서 회장은 영양군 탁구연합회장, 영양읍체육회 이사, 영양군체육회 상임부회장 등을 맡아왔으며, 2020년 1월부터는 영양군 체육회장에 당선되어 각종 체육대회 등을 성공적으로 개최하는 등 오랜 기간 지역사회 체육 발전 및 활성화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또한, 2020년 4월에는 영양군체육회에서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아 코로나19로 인한 운영 제한 조치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태권도장 2곳에 각 50만원씩을 기부하여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기도 하였으며,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부단히 노력하였다.

오도창 영양군수는“박재서 회장의 도민상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영양군 체육 발전을 위한 적극적인 활동에 감사를 표한다.”고 인사말을 전했으며, 박재서 회장은“도민상 수상의 영광을 주신 군민들께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영양군 생활체육 활성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