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시, 2022년 '신 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 4년연속 선정 , 52명 , 국도비 5억8천만원 확보
김제시, 2022년 '신 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 4년연속 선정 , 52명 , 국도비 5억8천만원 확보
  • 정진욱 기자
  • 승인 2021.10.13 10: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 신중년 일자리 사업으로 인생 2막, 힘찬 발걸음을 내딛다
김제시, 2022년 '신 중년 경력형 일자리'사업 4년연속 선정 , 52명 , 국도비 5억8천만원 확보

[한국사회복지저널 정진욱 기자] 김제시는 고용노동부가 추진하는 2022년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 공모에 4년 연속 선정, 국·도비 5억 8천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시는 이번 공모로 선정된 4개 사업을 통해 52명의 퇴직 전문인력을 선발할 예정이며 이는 전년 대비 15명이 증가하였고, 공모를 통해 확보한 국·도비 5억 8천만원에 시비 3억 원을 매칭, 2억여 원이 증가한 8억 8천만원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선정된 4개 사업은 찾아가는 Life Care 코디네이터 운영(김제시 사회복지협의회), 소상공인 희망서포터즈, 지역아동센터 운영매니저, 백세 건강 지킴이 이며, 전문자격 또는 3년이상의 해당분야 경력을 가진 신중년을 채용해 분야별 사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찾아가는 Life Care 코디네이터 운영 사업은 취약계층 발굴 및 상담분야, 주거환경 개선 및 정리 수납분야, 전기· 전자제품 수리 분야, 와상환자 대상 이·미용서비스 지원분야, 식생활 취약계층 식단관리 분야, 맞춤형 운동서비스 지원분야 총 6개 분야를 원스톱으로 지원받을 수 있는 사업이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그동안 쌓아온 전문성과 경력을 단절 없이 활용해 인생 2막을 시작하면서 지역사회에도 기여할 신중년의 새로운 도전을 기대한다 “앞으로도 정부 일자리 공모사업에 적극적인 신청을 통해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신중년 경력형 일자리 사업은 퇴직한 신중년의 경력과 전문성을 활용해 지역사회가 필요로 하는 사회서비스 일자리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신중년의 경력 형성을 통해 참여자가 민간 일자리로 이동할 수 있도록 징검다리 역할을 하고 있으며, 김제시는 ‘소상공인 희망 서포터즈’ 외 5개 분야에 37명이 참여하여 신중년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limited933@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